Seunghee Lee 


    Seunghee Lee is a designer of a design studio NUMBER 14 and has been running a one-person illustration studio Workingtree since 2019. 

    If you have work inquiries or an  question, please send me an email.

 디자인 스튜디오 넘버포틴®의 디자이너이자, 2019년부터 1인 일러스트레이션 스튜디오 workingtree를 운영 중입니다. 일러스트레이션을 중심으로 그래픽 디자인 전반을 다룹니다.
일러스트레이션, 디자인 외주 및  기타 문의는 아래의 메일로 보내주세요.


Experience & Exhibition

︎2022년 울산현대 U-DESIGN 참여 작가
︎2021년 10월 서점 햇살속으로 전시
︎2020년 서울디자인페스티벌 주목해야할 일러스트레이터 선정



Contact & Shop

︎ leeseunghee.design@gmail.com
︎ Instagram
︎ Online shop(KR)




Index
︎All
︎Illustation
︎Graphic
︎Product




Recent News
    ︎︎︎︎



︎2022 Annual Art Book


I participated in the 2022 Annual Art Book project planned by pixpills. From the 70s to the present,  361 artists made a diary with the theme of colors inpired by major Aesthetic by the times.

The main color of June that I worked on was “ff3312” inspired by 80s graphic design. In this era where there were many new changes and attempts such as Sci-fi, rainbow, and chrome expression due to the spread of computers. I wanted to express the mysterious atmosphere of that color and the 80’s Aesthetic.

A pop-up exhibition was held at Mullae-bang-gu on December 18-19 2021.


픽스필즈의 2022 애뉴얼 아트북 프로젝트에 참여했습니다. 70년대부터 지금까지 연대별 주요 Aesthetic에서 영감받은 컬러들을 영감의 재료로 하는 아트웍을 일력으로 제작해 또 다른 영감을 나누는 형태로 기획되었습니다.

제가 작업한 6월은 80년대 그래픽 디자인에서 영감을 받은 ‘#ff3312’ 컬러가 메인입니다. Sci-fi, 레인보우, 크롬 표현 등 컴퓨터 보급화 진행으로 새로운 변화와 시도가 많았던 시대로, 저는 ‘#ff3312’ 컬러와 ‘80년대 Aesthetic’이 주는 미스테리한 분위기를 표현하고자 했습니다.

해당 아트웍으로 2021년 12월 18-19일 문래방구에서 팝업 전시를 진행했습니다. 

©2022 pixpills All rights reserved.



︎ Planning & Producing : pixpills

︎ November 2021
︎ Group project, Illustration, Product.


︎︎︎ Back to Home
︎︎︎ Previous
︎︎︎ Next

︎ 2022 애뉴얼 아트북